그들은 공개적으로 소아성애자로 불렸음에도 불구하고 아이를 가질 계획이다. 그는 62세이고 그의 아내는 19세다

사랑에는 나이가 중요하지 않고 존중만 있다면 된다고 하지만 19세 소녀와 62세 사이에 존재하는 엄청난 사회적 차이를 고려하지 않은 것 같습니다.

미국  남부 출신의 사만다 심슨은 19살입니다  그녀는 지난 2017년 지인의 소개로  한 중년의 남자를 만나게 되는데요

무려 나이 차이가 43세 연상은 그 중년의 남자는 사만다를 보고 첫눈에 반하게 됩니다.사만다 역시  그를 보고 사랑에 빠졌고 합니다.

그들은 공개적으로 소아성애자로 불렸음에도 불구하고 아이를 가질 계획이다. 그는 62세이고 그의 아내는 19세다

그녀의 가족이 그녀의 연령 차이 관계를 받아들이지 않았다고 하는데요  가족들의 반대에도 그들은  회사를 은퇴하고

 그녀와 함께 이사한 미국 아칸소주 베리빌에 있는 자신의 아파트로 이사했습니다.

두 사람은 빠르게 약혼했고 1년간의 교제 끝에 2018년 1월 8일 결혼합니다. 그들은 지금 아이를 갖기 위해 노력중이라고 합니다.

그들은 공개적으로 소아성애자로 불렸음에도 불구하고 아이를 가질 계획이다. 그는 62세이고 그의 아내는 19세다

그는 한번 결혼한 경험이 있었고  전 아내와의 사이에  자식도 있었다고 합니다.

하지만 공공장소에서 손을 잡거나 키스하는 모습을 보고 그을 ‘아동 납치범’, ‘소아성애자’라고 부르는 건 더 안타까운 상황이 벌어지곤 합니다.

사만다는 “남편은 내가 이전에 만났던 남자들에게서는 결코 찾아볼 수 없었던 매력이 있었다”며 “철없는 또래 남자들과는 달리 매너가 좋았고 신사적이었다. 하는데요 여자를 어떻게 대해야 하는지 정확히 아는 남자”라고 말했습니다.

그들은 공개적으로 소아성애자로 불렸음에도 불구하고 아이를 가질 계획이다. 그는 62세이고 그의 아내는 19세다

그와 함께하는 것은 완전히 다릅니다. 그는 매우 성숙하고 나를 여왕처럼 대합니다. 그와 우리 관계에 대해 내가 바꿀 수 있는 것은 아무것도 없습니다.

그들의 관계에 대한 다른 사람들의 의견에도 불구하고 이들 부부는 그들의 관계를 매우 진지하게 받아들이고 심지어 자녀를 갖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그들은 공개적으로 소아성애자로 불렸음에도 불구하고 아이를 가질 계획이다. 그는 62세이고 그의 아내는 19세다

우리는 임신을 간절히  생각하고 있으며  임신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이제 막 결혼했고 우리만의 공간이 있습니다.

우리가 아이를 갖게 되면 근거 없는 소문은 멈추어 주길 바랍니다. 태어날 아이아버지에 대한 험악한 비방을 들어야 하는 환경에서 아이를 키우고 싶지 않기 때문입니다. 

사만다는 우리의 관계에 대한 이야기를 SNS 공유함으로써 사람들이 우리는 진정한 부부로 인정해주길 원합니다. 나이차와 외모에도 불구하고 서로에 대해 매우 진지하다는 것을 깨닫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