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자들은 원숭이에게 인간의 유전자를 이식했습니다. 그러자 놀라운 일이 일어났습니다.

인간에게만 존재하는 특정 유전자 가 있으며 ARHGP11B라고 합니다.

이 유전자 덕분에 우리의 뇌는 더 크고 복잡해지도록 진화했습니다.


이 특정 유전자를 침팬지의 뇌에 이식하면 어떨까요? 침팬지의 뇌는 과거에 인간에게 일어난 일처럼 크게 변할 수 있을까요?

인간과 침팬치의 뇌는 유전적으로 약 99%가 동일합니다.

하지만 인간의 뇌는 침팬지 보다 3배나 더 크고 훨씬 더 복잡하죠이 1%의 차이에 의해서 인간은 침팬지와 전혀 다른 길을 걷게 되었습니다.

과학자들은 특히 ARHGP11B라고 불리는 1 %의 하나에 초점을 맞추었습니다.

이 유전자는 인간만이 지구상에 가지고 있는 매우 특별한 유전자입니다.

참고로이 유전자는 인간과 침팬치가분화된 약 500만 년 전에 나타난 것으로 추정됩니다.

그러나 그 유전자는 처음부터 인간의 두뇌를 개발할 만큼 특별하지 않았습니다.

이 유전자는 150만 년에서 50만 년 전 사이에 우연히 돌연변이를 일으켰습니다.

그런 다음 ARHGP11B 유전자 인간 뇌의 부피를 빠르게 증가시키기 시작합니다.

이 우발적인 돌연변이 사건으로 인해 인간과 침팬지는 서로 다른 길을 걷게 되었습니다.

그렇다면 이 특정 ARHGP11B 유전자를 침팬지에 이식하면 어떤 일이 벌어질까요?

최근 과학자들은 이 유전자를 침팬지의 뇌에 직접 이식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이를 위해 과학자들은 침팬지 뇌세포를 사용하여 인공 뇌를 개발했습니다.

배양된 뇌는 진짜 뇌에 비해 구조는 단순하지만 신경망을 갖추고 있는 등 실제 뇌처럼 작동했습니다.

직접 침팬지의 뇌를 이용하지 않고 배양 뇌를 사용하는 이유는 윤리적인 문제가 있기 때문입니다.

과학자들은 이렇게 배양된 침팬지에 대해 인간의  ARHGP11B 유전자를 이식했습니다.

그랬더니 놀랍게도 침팬지의 대뇌 신피질의 세포가 두 배로 급격하게 증가되는 현상이 관찰되었습니다.

또한 신피질에서 뉴런의 수가 급격하게 증가되는 현상도 동시에 관찰이 되었다고 합니다.

이는 ARHGP11B 가 침팬지의 배양 뇌를 인간의 뇌처럼 발달시키고 있다는 것을 암시하는 결과였습니다.

그렇다면 반대로 인간의 뇌에서 ARHGP11B 유전자를 제거하면 어떻게 될까요?

 이 유전자가 정말 우리의 뇌를 만들었다면 이 유전자의 제거는 뇌의 퇴화를 불러와야 될 겁니다.

그래서 과학자들은 똑같이 인간의 배양 뇌를  만들어서 이 실험을 진행해 보기로 결정했습니다.

실험 결과는 우리가 예상했던 그대로 충격적이었습니다.

ARHGP11B 가 제거된 인간의 배양도의 세포수는 급격하게 저하되기 시작했다고 하는데요.

결국 인간의 배양 뇌는 거의 침팬지의 배양 뇌 수준으로 떨어지고 말았습니다.

또한 이러한 현상은 ARHGP11B 에서 만들어진 단백질을 억제시켜도 동일하게 나타났다고 합니다.

이렇게 ARHGP11B 는 인간과 침팬지를 나누는 결정적인 요소로 작용하고 있었습니다.

인간의 지능은 신화에 나오는 것처럼 한순간에 얻어지지 않았습니다.

먼 과거에는 특정 유전자의 돌연변이가 우리 뇌의 발달로 이어졌습니다.

물론 ARHGP11B의 출현과 돌연변이 및 돌연변이 이후 변화는 모두 우연의 일치입니다.

이 우연의 일치가 아니었다 면 우리는 지금 침팬지처럼 살고 있을지도 모르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