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는 산책을 하다 애착 인형을 잃어버렸고..” 애착 곰인형 되찾은 뒤 옆에서 ‘병간호’ 하는 강아지들 귀여운 사연.

강아지는 언제나  곰인형인 곰돌이에게  늘 항상 함께 하였습니다. 럭시는 곰돌이 인형과 같이 있어야만 안심이 되었습니다. 그런데 6년 동안  애착하던  곰인형 곰돌이를 산책하던 도중 잃어버리고 말았습니다.

반려견 주인이 전한 사연은요. 강아지 럭시가  항상 곰인형을 가지고 놀았고  산책을 나갈때도  곰인형 물고 나갔고  강아지는  평소 자신의 새끼처럼 보살피는 등  곰인형에 대한 애착이 심했다고 하는데요.  마치 자신의 새끼 강아지를 돌보는 듯한 행동을 하곤 했습니다.

"강아지는 산책을 하다 애착 인형을 잃어버렸고.." 애착 곰인형 되찾은 뒤 옆에서 '병간호' 하는 강아지들 귀여운 사연.

그러던  어느 날 평소처럼  애착인형과 함께   산책을 나갔다가  잃어버리고 말았습니다.

슬픔에 빠진 강아지는 밥도 먹지 않았고  놀지도 않고 우울하게 지내고 있는  반려견을 지켜보던  주인은  산책 나갔던 길을 따라  곰인형을 찾아 나서게 되었고  다행히 길가에 버려져 있던  강아지의 애착인형을 발견하게 되었습니다.

"강아지는 산책을 하다 애착 인형을 잃어버렸고.." 애착 곰인형 되찾은 뒤 옆에서 '병간호' 하는 강아지들 귀여운 사연.

하지만 밤사이  길가에 버려져 있던 곰인형은 비를 맞은 탓인지 젖어 있었고 상태도 좋지 않았습니다. 여기저기 뜯어져 있었고  이대로  럭시에게 돌려줄 수 없었다고 하는데요.  결국 주인이 직접  깨끗하게 세탁을 했고 터진 곳을  꿰매어주었습니다.

반려견 럭시는 이런 아빠의 모습에  애착하는 곰인형이 아파서  수술을 하고 있는 모습처럼 보이고 있었던 걸까요?

몹시 걱정스러운 모습으로 럭시는 곰인형을 바라보았다고 합니다.  장난기가 발동한 주인은  곰인형을  침대에  눕히고 링거까지 맞는 장면을  만들어 보였고  강아지들은  아픈 곰인형을  바라보고 있었어요.

"강아지는 산책을 하다 애착 인형을 잃어버렸고.." 애착 곰인형 되찾은 뒤 옆에서 '병간호' 하는 강아지들 귀여운 사연.

그런데  깜짝  놀라고 마는데요. 마치 병간호하듯  럭시는 발을 동동 구르면서  애착 곰인형을  지켜주고 있는 것이었죠.

아빠는 반려견의 이런 모습이 너무 귀여워  딸에게  사진을 찍어 보냈고  ”  곰인형 간호하는 댕댕이들”이라는 제목으로 문자를 보냈고  ” 내가 곰 인형을 살렸어.”라고 말했습니다.

"강아지는 산책을 하다 애착 인형을 잃어버렸고.." 애착 곰인형 되찾은 뒤 옆에서 '병간호' 하는 강아지들 귀여운 사연.

딸을  너무 귀여운 강아지들 모습에 웃을 수 있었고 아빠의 장난기 있는 모습으로  크게 웃고 말았습니다. 이란 강아지들의 간호 덕분이었을까요? 

곰인형은 다시 예전의 모습을 되찾을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럭시의 품으로 무사히 돌아갈 수 있었어요.

X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 받고 있습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