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꼭 메달 따서 올게요” 김민경 눈물의 출정식 마치고 국제사격대회 도전

19일 유튜브 채널 ‘맛있는 녀석들’에는 “민경장군. 눈물의 국대 출정식 그 현장”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는데요.

김민경은 영상에서 국제사격대회에 출전하는 소감을 전했습니다.

“꼭 메달 따서 올게요” 김민경 눈물의 출정식 마치고 국제사격대회 도전

해당 영상은 iHQ ‘맛있는 녀석들’ 멤버들이 김민경의 국가대표 출정식을 열어주며 축하하는 모습을 담고 있습니다.

김민경은 19일부터 태국에서 열리는 ‘2022 IPSC 핸드건 월드 슛’ 국가대표 자격을 획득했습니다.

18일 오전 IPSC(국제실탄사격연맹) 사격 국가대표 자격으로 대회 장소인 태국 파타야로 떠났습니다. 김민경의 국대 발탁 이후 첫 녹화를 마친 ‘맛있는 녀석들’ 제작진들과 출연진들은 그의 행보를 응원했는데요.

“꼭 메달 따서 올게요” 김민경 눈물의 출정식 마치고 국제사격대회 도전

준비한 케이크와 함께 영화 ‘국가대표’ OST 중 러브홀릭스의 ‘버터플라이’의 노래가 흘러나오자 김민경은 울음을 터뜨렸습니다.

문세윤은 “대한민국 여장군, 민경 장군의 그동안의 노력, 활약을 응원하면서 경기장으로 향해서 훈련을 한 그녀의 앞날을 응원하고 그녀의 무사귀환을 응원한다. 자랑스럽다. 맛녀에서 국가대표가 나왔다”며 감격했습니다.

“꼭 메달 따서 올게요” 김민경 눈물의 출정식 마치고 국제사격대회 도전
“꼭 메달 따서 올게요” 김민경 눈물의 출정식 마치고 국제사격대회 도전

김민경은 “나 창피해서 못돌아와”라면서도 “맛녀석을 하면서 인생이 변했고, 그러면서 운동뚱을 만났고, 새로운 인생을 살았고 제 인생에서 이렇게”라며 눈물을 흘렸습니다.

유민상은 눈물을 흘리는 김민경에게 “아직 입상하지 못했다”며 농담했고, 문세윤은 “이런 질문 안 받는다. 이미 챔피언이다”라고 이야기했습니다.

“꼭 메달 따서 올게요” 김민경 눈물의 출정식 마치고 국제사격대회 도전

김민경은 “저로 인해서 많이 힘을 내시고 용기를 내시는 분들이 많다 그래서 열심히 했던 것 같다. 열심히 하다 보니 세계대회에 나가게 됐는데 저를 보면서 자신감을 가지셨으면 좋겠다. 그런 희망을 드리고 싶었다”고 전했습니다.

제작진들도 눈물을 흘리는 모습을 보였습니다.